홈 >새소식> 새소식
 
• 제목 호국보훈의 달 맞아 서울현충원 참배
• 작성자 관리자  • 게시일 2018-06-20 17:35 
• 파일  
 
 
오늘(6월1일) 호국보훈의 달 첫 날을 맞아 예년과 다르게 박유철 광복회장을 위시한 광복회 본회 임직원들이 서울현충원을 참배했다. 오늘 참배는 정부의 권유에 의한 것이었다.
광복회 참배단은 현충문 참배에 이어 대한독립군무명용사위령탑 참배, 임시정부요인묘역 참배, 무후선열제단 참배, 충열대 참배를 끝으로 참배행사를 마쳤다.
그동안 현충일과 호국보훈의 달을 순국선열을 외면한 채, 호국영령 위주로 넋을 기리던 잘못된 관행을 바로 잡는 좋은 기회였다고 생각한다.
현충일은 나라를 위해 희생된 순국선열과 호국영령의 위훈을 기리는 국가 기념일이 된지 오래다. 하지만 호국영령 위주로 행사를 진행하다보니, 일반 국민들 또한 호국영령만을 기리는 날로 잘못 인식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나라가 나라답게 되기 위한 정부의 작은 변화 하나하나에 깊이 공감하여 박수를 보낸다. 내년에는 더 많은 독립유공자 유족들의 6월 1일 현충원 참배가 이루어지기를 바래본다.
 
이전글 독립운동가 명패 달아드리기 크라우드펀딩 모금 안내
다음글 광복회, 지난해 이어 올해도《영웅》제작사 ㈜에이콤으로부터 장학금 5,000만원 기탁 받아